자세히보기

Other posts

슬림함이 압권, 아이폰6S 오자키 케이스

운도도씨 블로그 운도도씨 2016. 3. 24. 12:19


슬림함이 압권, 아이폰6S 오자키 케이스



아이폰6S를 구매하면서 사은품으로 받은 젤리 케이스는 너무 투박했다.

케이스 없이 사용하는게 가장 쿨하지만 할부원금을 전부 상환하는 그 날이 아직 멀었기에 추가 비용과 쿨내를 적정선에서 타협하기로 했다.


구매한 제품은 오자키 브랜드의 O!coat 0.3 jelly.

이전 아이폰5S를 사용할 때 동 제품의 만족도가 너무나도 높았기에 같은 제품을 구입했다.



오자키 오코트 0.3젤리 패키지의 모습이다.

정성스러운 패키지 모습에 다시 한번 놀랐다.

(패키지 비용을 조금 줄여서 제품 판매가를 낮춰주면 더 좋겠다.)

0.3mm 두께에 4g이라는 본 제품의 스펙이 타사 제품들과 구별되는 점이다.




구성품의 모습이다. 액정 및 베젤 보호 필름이 동봉되어있다.



재미있는 유인물도 들어있었다.




세심한 곳까지 신경 쓴 흔적이 보인다.

'양말도 패션이다.' 라는 옛 광고 문구가 생각난다.



속이 살짝 비치는 오자키 오코트 젤리 케이스의 뒷모습이다.



카메라가 살짝 튀어나온 아이폰6S를 케이스가 보호해준다.



하단부는 모든 포트가 개방되어 있어 편리하다.



케이스의 슬림함 덕분에 전원 버튼을 누르기도 타 젤리케이스 부착시보다 수월하다.



오자키 케이스를 부착한 아이폰6S의 전면부 모습이다.



좌측 버튼 부위 역시 슬림한 케이스 덕에 조작시 간섭이 없다.


스마트폰 케이스를 구매할 때 보조배터리 기능, 제품 보호 기능, 심미적 기능 등등 여러 요소가 작용한다.

무엇보다 먼저 스마트폰의 슬림함을 온전하게 느끼고 싶은 이들에게는 본 제품이 그것을 분명 만족시켜주리라 본다.

매끈한 플라스틱 감촉과 다르게 질감이 느껴지는 것도 만지는 재미를 준다.

내구성에는 큰 기대를 안하지만 지난번 5S를 사용할 때 8개월은 사용했던 것으로 기억한다.

하지만 뭐 어떠냐. 이 정도 만족감을 주었으니 다음 번에도 구매할 것이다.



사업자 정보 표시
운도도씨 | 정운호 | 경기도 하남시 미사강변대로 240 813-604 | 사업자 등록번호 : 863-29-00571 | TEL : 010-9213-6804 | Mail : oonho81@naver.com | 통신판매신고번호 : 제2018-경기하남-0144호 |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